김정숙 여사 말춤, '숙블리~' 모습에 문재인 대통령도 흐뭇

김정숙 여사 말춤, '숙블리~' 모습에 문재인 대통령도 흐뭇

최종수정 : 2017-11-15 10:37:21
▲ <사진/연합뉴스>

김정숙 여사 말춤에 문재인 대통령도 흐뭇한 표정을 지었다.

지난 14일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는 필리핀 마닐라 샹그릴라 호텔에서 현지 동포 300여 명을 초청해 간담회를 진행했다.

특히 이날 김정숙 여사는 현지 동포들의 신나는 무대에 흥을 표출해 눈길을 끌었다.

필리핀 현지 한인 출신 유명 방송인 라이언 방(방현성)과 현지 동포들이 무대에 올라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 개최를 위해 춤을 추겠다'며 가수 싸이 '강남스타일'에 맞춰 말춤을 추자 김 여사도 활짝 웃으며 따라 춘 것이다.

김정숙 여사는 상아색 저고리와 감색 치마의 한복 차림으로 신나게 말춤을 따라 췄다.

▲ <연합뉴스>

옆에 있던 문재인 대통령은 그저 흐뭇한 표정으로 노래에 맞춰 박수를 보냈다.

유쾌한 매력으로 필리핀 현지 동포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김정숙 여사는 이날 다짐으로도 눈길을 끌었다.

이날 간담회에서 김 여사는 순방으로 해외에 나올 때면 어떻게 해야 교민들과 소통의 통로를 만들 수 있을까 고민한다"며 "그래서 생각해 낸 것이 현지에 있는 분께 머리 손질을 맡기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 분들로부터 듣는 현지의 어려움과 상황들을 늘 대통령에게 전달한다"며 "앞으로도 여러분 스스로가 대한민국 국민임을 자랑스럽게 느낄 수 있도록 옆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해 이목을 사로잡았다.

댓글 쓰기 (전체 댓글 수 0)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